폐경 관련 자주 묻는 질문 – 호르몬 치료가 반드시 필요한가요?

여성들은 갱년기가 되면 복잡한 감정을 갖게 된다. 신체적으로나 감정적으로 나이가 드는 것에 대해 불안해 진다. 여성은 폐경에 대해 이제까지 느껴 보지 못한 다양한 경험을 맞이한다.

폐경으로 인한 신체적 정신적 문제는 몇년동안 지속되기도 한다.폐경의 첫 징후는 일반적으로 정상적인 생리 패턴의 변화입니다. 생리가 비정상적으로 가벼워지거나 심해지기 시작할 수 있다.

생리 빈도도 영향을 받을 수 있다. 2주 또는 3주에 한 번씩 받을 수도 있고 한 번에 몇 달 동안 받지 못할 수도 있다. 최종적으로는 완전히 중단된다.

모든 여성이 폐경기를 다르게 경험하지만, 주의해야 할 일반적인 증상이 있다. 일부는 알고 있겠지만 일부는 예상치 못한 것일 수 있다. 많은 여성들이 증상 및 심각성에 대해 인지하지 못하고 있는 것도 문제다.

반드시 알아야 할 산부인과에서 가장 많이 받는 폐경 관련 관련 자주 묻는 질문 (FAQs)을 모아봤다.

 

 

호르몬 치료가 반드시 필요한가요?

폐경 관련 자주 묻는 질문 중 첫 번째는 호르몬에 대한 상담이다. 폐경이 되면서 호르몬 조절에 문제가 생긴다. 이로 인한 가장 흔한 증상은 안면 홍조다. 이를 완화하기 위해 호르몬 요법을 시작하고 싶어하는 분들이 많다.

호르몬 치료에 대해 주변에서 다양한 이야기를 이미 많이 듣게 된다. 그러나 호르몬 치료가 반드시 필요한지 아닌지에 대해서는 여전히 모호해 하는 분들이 많다.

특히 호르몬 요법에 대한 부작용에 대한 많은 이야기를 들으면 이러한 치료를 받기 꺼려한다. 심장마비, 유방암 등 호르몬 치료의 부작용에 대한 정보가 많이 있다.

그러나 호르몬 치료의 부작용에 대해 지금까지 연구된 결과를 봐야 한다. 연구 결과상 50대 이하의 폐경기를 겪고 있는 여성에게 호르몬 치료는 일반적으로 안전하다.

호르몬 변화가 심하지 않다면 반드시 병원에 가지 않아도 된다. 민간 요법도 있기 때문. 특히 일시적 홍조나 열이 나는 경우 선풍기를 들고 다니거나, 찬 음료를 홀짝홀짝 마시는 정도로 열을 완화시킬 수 있다.

알코올 및 카페인과 같이 안면 홍조를 유발할 수 있는 음식과 음료를 피하는 것이 좋다. 담배를 끊고 체중을 줄이길 권한다. 일과성 열감을 덜 귀찮게 할 수 있는 명상도 도움이 된다.

이러한 보수적인 생활 방식을 변화시키는 민간 요버븡로 문제가 해결되지 않을 때 호르몬 요법을 고려한다. 특정 유형의 항우울제도 안면 홍조에 도움이 될 수 있다.

 

 

폐경 후 성욕에 문제가 발생할 수 있나요?

폐경 관련 자주 묻는 질문 두번째는 성욕에 관한 것이다.

폐경은 성욕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다.이것은 제 환자들이 일반적으로 꺼려하는 주제이다. 당연히 매우 개인적인 문제이다.

폐경기 동안 호르몬의 변동은 질 건조로 이어질 수 있다. 이로 인해 성관계 시 통증을 유발될 수 있는 것. 고통스러운 경험을 하게 되면 성관계가 두렵게 된다.

일단 질 보습제와 윤활제를 사용해 보길 권한다. 그래도 효과가 없으면 산부인과 의사에게 국소 또는 경구 약물에 대해 의논해 볼 수 있다.

 

 

폐경의 일반적인 증상은 무엇이 있나요?

폐경의 일반적인 증상은 폐경 관련 자주 묻는 질문 중 하나다.

  • 불안
  • 기분의 변화 – 낮은 기분 이나 과민성 과 같은
  • 건조 또는 유분 증가 및 성인 여드름 발병을 포함한 피부 상태의 변화
  • 수면 장애 – 낮 동안 피곤하고 짜증이 날 수 있습니다.
  • 섹스 중 불편
  • 자기 상실감
  • 탈모 또는 가늘어짐
  • 두통 또는 편두통
  • 안면 홍조 – 일반적으로 얼굴, 목, 가슴에 짧고 갑작스러운 열이 나며 피부가 붉어지고 땀이 남
  • 얼굴 털의 증가
  • 관절 경직, 통증 및 통증
  • 자신감 상실
  • 야간 발한 – 밤에 발생하는 안면 홍조
  • 심계항진 – 갑자기 더 눈에 띄게 되는 심장박동
  • 기억력, 집중력 및 ‘브레인 포그’ 문제
  • 방광염 과 같은 재발 성 요로 감염 ( UTI )
  • 성욕 감소 (리비도)
  • 이명
  • 질 건조증 및 통증

 

 

폐경 후에도 팹 테스트와 유방 X선 촬영이 계속 필요합니까?

지속 관찰이 필요합니다. HIV(인간 면역결핍 바이러스)와 같은 자궁경부암 위험 요인이 없는 한 65세까지 팹 테스트를 계속하는 것이 좋다. 자궁절제술을 받은 여성도 여전히 선별검사가 필요할 수 있다. 유방조영술을 통해 유방암 위험이 낮은 대부분의 여성은 75세에 멈출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