딸기혀 증상: 혀에 빨간 돌기 같은 게 오돌토돌 보여요

혀에 빨간 돌기 같은 게 오돌토돌 딸기 표면처럼 생긴 것이 보이는 현상을 ‘딸기혀’라고 부릅니다. 딸기혀는 증상 자체가 질병은 아니며, 다른 질병의 징후일 가능성이 높습니다. 원인 및 의심되는 질병을 알아 봅니다.

 

딸기혀 증상

혀 빨간 돌기: 딸기혀 증상이란 혀가 부풀어 오르고 붉게 변하며 혀에 작고 빨간 돌기가 오돌토돌하게 보이는 것을 말합니다. 혀 표면에 유두라고 하는 작고 융기된 돌기가 씨 같은 것이 박혀 있는 모양이 생기기도 합니다. 이러한 돌기는 종종 딸기 표면의 씨앗에 비유되어 “딸기혀”라는 이름이 붙여졌습니다.

딸기혀 증상이 보이는 아이

특히 아기 및 어린이에게서 관찰되는 경우 부모로서 상당히 놀랄 수 있습니다. 그러나 딸기혀 자체가 질병은 아니므로 일단 침착하게 대처할 필요가 있습니다. 어떤 질환의 징후로 나타났을 확률이 있으므로 원인을 알아야 합니다.

또한, 혀의 붉은색과 튀어나온 유두가 결합하여 딸기와 비슷한 독특한 질감의 혀를 만들어냅니다. 이 증상은 처음 보면 놀랄 수 있습니다. 여러 질환의 징후로 나타날 수 있기 때문에 원인이 무엇인지 체크해 봐야 합니다.

 

딸기혀 유발 원인 및 질병

딸기 혀가 생기면 일반적으로 기저 질환이 있다는 신호입니다. 이 증상은 일반적으로 체내 감염이나 염증과 관련된 질병과 관련이 있습니다. 딸기 혀와 관련된 몇 가지 일반적인 질환으로는 성홍열, 가와사키병, 수족구병(HFMD)이 있습니다. 성홍열은 A군 연쇄상구균에 의한 세균 감염이고, 가와사키병은 혈관에 영향을 미치는 염증성 질환이며, 수족구병은 주로 어린이에게 영향을 미치는 바이러스성 질환입니다. 이러한 각 질환은 독특한 면역 반응을 유발하여 딸기 혀와 같은 특징적인 부종과 발적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딸기 혓바늘 증상은 걱정스러운 증상일 수 있지만, 기저 질환을 진단하고 적절히 치료할 수 있는 유용한 단서일 수 있습니다.

성홍열

딸기혀의 출현했을 때 의심해 볼만한 질병 중 하나는 ‘성홍혈’입니다. 자주 연관되어 언급되곤 합니다. 스칼라티나라고도 알려져 있습니다. 성홍열은 A군 연쇄상구균 박테리아에 의해 발생하는 세균 감염입니다. 성홍열은 딸기혀와 함께 고열, 인후통, 가슴에서 시작되어 신체의 다른 부위로 퍼지는 특징적인 발진 등 일련의 증상을 통해 나타납니다. 딸기혀와 함께 이러한 증상이 나타나면 성홍열일 가능성이 높습니다.

가와사키병

가와사키병은 딸기혀의 또 다른 잠재적 원인입니다. 가와사키병은 주로 어린이에게 영향을 미치는 비교적 드문 질병으로, 몸 전체의 혈관 벽에 염증을 일으킵니다. 가와사키병은 5일 이상 지속되는 고열, 림프절 부종, 특징적인 발진, 딸기혀 등 다양한 증상이 특징적으로 나타납니다.

가와사키병에 대해서 더 자세히 알고 싶다면 아래 포스팅 확인

가와사키병 정보 – 원인 증상 치료 절차

수족구병

딸기혀는 주로 어린이에게 영향을 미치는 흔한 바이러스성 질환인 수족구병(HFMD)의 증상일 수도 있습니다. 수족구병은 입안 염증과 손과 발에 발진이 생기는 것이 특징입니다. 아이가 이러한 증상과 함께 딸기혀를 보인다면 HFMD를 의심해볼 수 있습니다.

 

알레르기 반응

음식이나 특정 약물에 대한 알레르기 반응으로서 딸기혀가 나타날수 있습니다. 특정 알레르기가 있는 경우 염증반응으로 인해서 혀가 붓고 비대해 보이는 증상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이경우 항히스타민제가 치료로서 사용될수있고, 알레르기반응이 심각하게 나타나서 아나필락시스라는 반응을 유발할수도 있습니다. 아나필락시스는 목이 붓고 호흡곤란을 일으킬 수 있는 응급 알레르기 반응입니다. 또한 혈압이 떨어지고 몸에 발진이 생기면서 호흡 기관인 기도를 막을 수 있기 때문에 빠른 조치가 필요합니다.

 

해외 전문가의 조언

해외 임플란트 클리닉 컨설턴트 교정 및 임플란트 전문 의사 사나다 박사는 다음과 같이 조언합니다.

작은 반점부터 큰 반점까지 다양하며, 그 중요성은 종종 위치에 따라 달라집니다. 먼저, 혀의 여러 부위에 작은 반점이 흩어져 있다면 유두 또는 미뢰에 염증이 생긴 경우일 수 있습니다. 이 질환은 일반적으로 지나치게 뜨겁거나 매운 음식을 섭취했을 때 나타나는 반응으로, 특별한 치료 없이도 저절로 해결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다음으로, 주로 어린이에게 영향을 미치는 가와사키병과 성홍열과 같은 특정 바이러스 질환이 있는데, 이 두 질환 모두 혀에 작은 붉은 반점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성홍열의 경우, 혀가 균일하게 붉은 색을 띠는 ‘딸기 혀’ 증상을 보이는 경우가 많습니다.

제가 자주 접하는 질문 중 하나는 환자가 붉은 반점이나 그 외에 다른 색 반점은 있지만 열이나 불편함이 없는 경우입니다. 즉 딸기혀 증상 외에 다른 증상이 없는 경우죠. 이러한 상황에서는 적혈구 침착증이라는 질환을 염두에 두어야 합니다. 이는 암으로 빠르게 진행될 수 있는 전암성 질환이며 악성 변형의 발생률이 높습니다. 따라서 붉은 반점이 2주 이상 지속되면 의사와 상담을 해보길 권합니다.

붉은 패치를 유발할 수 있는 다른 해부학적 변형으로는 설태와 같은 질환이 있습니다. 구내염과 같은 질환은 붉은 고리로 둘러싸인 노란색 또는 흰색 반점으로 나타날 수 있습니다. 다른 질환과 마찬가지로 이러한 증상은 일반적으로 전신 상태가 호전되면 해결됩니다.